성현아 "父 노환으로 별세…사랑해, 잘못한 거 없어" 그리움

성현아 /사진=성현아 인스타그램

배우 성현아가 돌아가신 부친을 향한 그리움을 표했다.

성현아는 27일 자신의 SNS에 "정말 고마웠습니다. 아빠가 분명 좋아할 것 같아. 마음씨 착한 당신에게 신의 축복이 가득하길"이라는 글과 함께 근조화 사진을 게재했다.

앞서 전날 26일에도 성현아는 "읽히지 못한 말. 아빠 사랑해요"라는 글과 함께 '사랑해', '우리한테 잘못한 거 없어', '걱정마요' 등의 메시지가 적힌 카카오톡 대화창을 캡처해 올렸다.

해당 메시지는 지난달 13일 전송된 것으로 상대방이 읽지 않았다는 표시로 숫자 1이 적혀 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한편 이날 성현아가 게재한 SNS 글이 아버지가 아닌 남편을 향한 것이라는 오해가 불거지기도 했다. 이에 성현아는 "저의 아버지께서 새벽 노환으로 돌아가셨다"고 내용을 바로 잡았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