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조양강 가로질러 덕송리∼애산리 잇는 정선3교 개통
조양강으로 나뉜 강원도 정선군 정선읍 덕송리와 애산리를 잇는 정선3교가 오는 6일 개통된다.

국토교통부는 조양강에 막혀 단절돼 있던 국도 59호선을 연결하는 정선3교 개설공사를 모두 마치고 6일 정오 개통한다고 5일 밝혔다.

이 공사는 조양강으로 단절된 애산리에서 덕송리까지 구간에 740m 도로(폭 11.5m)를 신설해 끊긴 국도를 잇는 사업이다.

정선3교(450m)와 정선역까지 이어지는 연결도로(290m)를 건설하는 것이 핵심이다.

2018년 3월 착공해 4년 4개월 만에 완공됐으며 공사비로 총 311억원이 투입됐다.

국토부는 이번 사업으로 정선읍 시가지 통과 거리가 기존 2.3㎞에서 0.7㎞로 1.6㎞ 줄어들고, 통행시간은 약 4분에서 1분으로 3분 이상 단축돼 주민과 관광객 편의가 증진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국토부와 정선군은 특히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정선 5일장, 병방치스카이워크, 화암동굴 등 정선 지역 관광명소와의 접근성도 개선돼 지역 관광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정선군은 이 사업과 연계해 정선역 광장 앞 회전 교차로 조성 사업을 진행하는 등 일대 교통망을 정비했다.

한명희 국토부 도로건설과장은 "교통난 해소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간선도로망을 지속해서 보완하고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원 조양강 가로질러 덕송리∼애산리 잇는 정선3교 개통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