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시내에 눈이 내리고 있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서울 시내에 눈이 내리고 있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기상청은 19일 오전 9시를 기해 서울 전역에 대설주의보를 발효했다고 밝혔다.

대설주의보는 24시간 동안 눈이 5㎝ 이상 쌓일 것으로 예측될 때 내려진다. 대설주의보 발효 시 눈길 운전이나 보행 안전에 특히 유의해야 한다.

김수현 한경닷컴 기자 ksoo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