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모빌리티쇼에서 충돌한 전기 버스(좌)와 G80 전시차. /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서울모빌리티쇼에서 충돌한 전기 버스(좌)와 G80 전시차. /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경기 고양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고 있는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서 한 관람객이 전시된 제네시스 G80 차량을 타고 액셀러레이터를 밟아 맞은편에 전시된 버스와 부딪치는 사고가 났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27일 오후 3시쯤 모터쇼의 제네시스 부스에서 G80 전기차를 탄 관람객이 차량을 조작하다가 액셀을 밟는 바람에 맞은편 한국자동차연구원 전시관의 전기 버스를 들이받았다.

이 충돌로 G80의 그릴과 버스 헤드라이트 일부가 손상됐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통상 모터쇼에 선보이는 차량은 관람객이 임의 조작해도 구동되지 않도록 ‘전시 모드’로 설정해 놓지만, 해당 차량은 실제 구동이 된 것이라 주최 측은 정확한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서울과 부산에서 번갈아 개최되는 이 모터쇼는 지난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건너뛰고 2년 만에 다시 개최됐다. 당초 올 4월 개최가 예정됐다가 코로나19 재유행에 일정이 두 차례나 미뤄진 끝에 26일 일반 관람을 시작했으며 다음달 5일까지 계속된다.

김봉구 한경닷컴 기자 kbk9@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