쯔양, 독도 새우 먹으며 독도 발언해
영상에 영어, 중국, 일본어 자막까지 넣어
영상 접한 일본 네티즌 일부, 댓글로 불쾌감
사진 = 해당 방송 캡처

사진 = 해당 방송 캡처

먹방 유튜버 쯔양(본명 박정원, 24)이 "독도는 한국 땅"이라고 소신 발언을 한 영상을 게재해 일부 일본 네티즌이 구독 취소 테러에 나섰다. 그러나 쯔양의 구독자수는 27일 현재 전날보다 4만명 증가한 471만명을 기록 중이다.

쯔양은 지난 25일 '독도의 날'을 기념해 웹툰 작가 기안84와 함께한 '독도 새우 84마리 먹방’ 영상을 올렸다. ‘독도는 우리 땅!’이라는 멘트를 제목에 넣어 강조하기도 했다.

영상은 울릉도에서 한달 살이 중인 쯔양이 기안84와 깜짝 만남을 갖고 꽃새우, 닭새우, 도화새우 등 다양한 종류의 새우 먹방을 선보이는 모습을 담았다.

두 사람은 시종일관 유쾌하게 먹방을 진행했고, 기안84는 쯔양의 먹성에 감탄하기도 했다. 또한 쯔양에게 "생일이 4월이라 하셔서 봄꽃처럼 피어나시라고 개나리를 같이 그려봤다"며 직접 그린 그림을 선물하기도 했다.

해당 영상 말미에는 ‘독도는 우리 땅’ 노래와 함께 ‘독도는 대한민국 영토입니다’를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으로 번역해 자막으로도 삽입했다.

영상을 접한 일부 일본 네티즌은 구독 취소와 함께 비난의 목소리를 냈다. 이들은 온라인을 통해 각종 불쾌감을 드러내고 악플을 달기도 했다. 하지만 이에 대한 반격에 나선 국내 네티즌 덕인지, 오히려 총 구독자는 늘어났다.

먹방 유튜버 쯔양은 최근 울릉도 한달 살이를 시작해 울릉도의 맛집 투어를 시리즈로 선보이고 있다. 매운 10미터 가래떡 떡볶이, 돌판에 구워 먹는 김치삼겹살, 칡소 30인분 먹방 등을 펼쳐 화제몰이 중이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