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충청·전북은 오전 중 미세먼지 심할 수도
아침 2~12도·낮 17~22도로 오늘과 비슷
내일도 안개 탓 '한 치 앞 모르는' 출근길…일교차 15도 안팎

화요일인 26일도 내륙지역을 중심으로 아침 출근길에 짙은 안개가 끼겠다.

안개가 짙은 곳들은 가시거리가 200m 밑으로 떨어지겠다.

하늘이 맑고 일교차가 큰 가을엔 안개가 자주 발생한다.

가을철 안개는 주로 복사냉각 때문에 발생하는 '복사안개'로 일교차가 큰 맑은 날 새벽에 기온이 떨어지면서 지표면 가까이 공기가 냉각돼 수증기가 응결하면서 만들어진다.

25일 오전에도 이천·용인·여주 등 경기 내륙지역과 충남 천안·부여, 충북 진천·충주·청주 등 중부 내륙지역 등에 짙은 안개가 꼈었다.

26일 경기남부와 충청, 전북에서는 미세먼지 수준이 오전 중 일시적으로 '나쁨'까지 악화하기도 하겠다.

장기간 대기 정체 현상으로 국내에서 발생한 미세먼지가 축적된 상태여서다.

26일 아침기온은 2~12도로 25일(0.6~13.4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다.

경기·강원·충청·경북북부·경남남서부 내륙지역과 강원 산지, 전북동부는 아침 기온이 5도 이하로 내려가면서 서리가 내리기도 하겠다.

강원 내륙·산지와 경북북동 산지엔 얼음이 얼 수도 있다.

26일 낮 기온은 17~22도로 25일(16.6~22.8도)과 비슷하겠다.

주요 도시 예상 아침 기온과 낮 기온은 서울 8도와 19도, 인천 9도와 18도, 대전 5도와 19도, 광주 7도와 20도, 대구 6도와 20도, 울산 9도와 21도, 부산 12도와 22도 등이다.

일교차도 25일과 마찬가지로 15도 안팎으로 크게 나타나겠다.

26일 하늘은 대체로 맑다가 낮부터 차차 구름이 많아질 전망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