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도시철도는 교섭 진행 중…파업 참여 안 해

서울교통공사 노동조합이 23일 파업을 예고한 가운데 광주 노조는 파업에 참여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23일 광주도시철도공사에 따르면 공사와 노조는 임금교섭 등을 진행 중이다.

광주 노조는 서울·부산·대구·인천·대전 등 전국 5개 도시철도 노조와 무임수송 손실보전, 구조조정 철회 등을 두고 공동 투쟁하기로 했지만, 파업에는 참여하지 않기로 했다.

서울 노조는 구조조정 철회, 공익서비스 비용 국비 보전 등을 내세우며 찬반투표로 쟁의행위를 가결하고 이날 기자회견을 열어 다음 달 14일 파업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부산·대구·인천 노조도 지난 20일 쟁의행위를 가결했다.

광주 노조는 올해 말까지 임금교섭이 진행 중인 만큼 쟁의행위를 위한 찬반투표를 하지 않았다.

광주 도시철도 노조원은 720명이다.

광주 지하철은 1호선으로 92량이 평일 240회 운행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