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박물관·현대미술관
국보 등 135점 7월21일부터 전시
20일 서울 사간동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열린 ‘이건희 컬렉션 특별전: 한국미술명작’ 언론공개회를 통해 실물이 공개된 김환기의 1950년대 작품 ‘여인들과 항아리’. 백자를 이거나 안은 반라의 여인들, 학과 사슴, 꽃장수의 수레와 새장 등 다채로운 이미지가 조화를 이루는 가로 5.7m, 세로 2.8m 대작이다.

20일 서울 사간동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열린 ‘이건희 컬렉션 특별전: 한국미술명작’ 언론공개회를 통해 실물이 공개된 김환기의 1950년대 작품 ‘여인들과 항아리’. 백자를 이거나 안은 반라의 여인들, 학과 사슴, 꽃장수의 수레와 새장 등 다채로운 이미지가 조화를 이루는 가로 5.7m, 세로 2.8m 대작이다.

전 덕산 청동방울 일괄(국보 제255호)

전 덕산 청동방울 일괄(국보 제255호)

금동보살입상(보물 제780호)

금동보살입상(보물 제780호)

쌍용무늬 둥근 고리 칼 손잡이 장식(보물 제776호)

쌍용무늬 둥근 고리 칼 손잡이 장식(보물 제776호)

이상범, 무릉도원, 1922, 비단에 채색; 10폭 병풍

이상범, 무릉도원, 1922, 비단에 채색; 10폭 병풍

천경자, 노오란 산책길, 1983, 종이에 채색, 967x76cm

천경자, 노오란 산책길, 1983, 종이에 채색, 967x76cm

장욱진, 마을, 1951, 종이에 유채, 25x35cm

장욱진, 마을, 1951, 종이에 유채, 25x35cm

장욱진, 나룻배, 1951, 패널에 유채, 137x29cm

장욱진, 나룻배, 1951, 패널에 유채, 137x29cm

장욱진, 공기놀이, 1938, 캔버스에 유채, 65x805cm

장욱진, 공기놀이, 1938, 캔버스에 유채, 65x805cm

이중섭, 흰 소, 1950년대, 종이에 유채, 305x415cm

이중섭, 흰 소, 1950년대, 종이에 유채, 305x415cm

이중섭, 황소, 1950년대, 종이에 유채, 265x367cm

이중섭, 황소, 1950년대, 종이에 유채, 265x367cm

이응노, 구성, 1971, 천에 채색, 230x145cm

이응노, 구성, 1971, 천에 채색, 230x145cm

이응노, 구성, 1971, 천에 채색, 230x145cm

이응노, 구성, 1971, 천에 채색, 230x145cm

백자 청화 산수무늬 병

백자 청화 산수무늬 병

붉은 간토기 항아리

붉은 간토기 항아리

일광삼존상

일광삼존상

인왕제색도

인왕제색도

이대원, 북한산, 1938, 캔버스에 유채, 80x100cm

이대원, 북한산, 1938, 캔버스에 유채, 80x100cm

유영국, 작품, 1974, 캔버스에 유채, 136x1365cm

유영국, 작품, 1974, 캔버스에 유채, 136x1365cm

유영국, 작품, 1972, 캔버스에 유채, 133x133cm

유영국, 작품, 1972, 캔버스에 유채, 133x133cm

변관식, 금강산 구룡폭(金剛山 九龍瀑), 1960년대, 종이에 수묵채색, 1205x91cm

변관식, 금강산 구룡폭(金剛山 九龍瀑), 1960년대, 종이에 수묵채색, 1205x91cm

백남순, 낙원, 1936년경, 캔버스에 유채; 8폭 병풍, 173x372cm

백남순, 낙원, 1936년경, 캔버스에 유채; 8폭 병풍, 173x372cm

박수근, 절구질하는 여인, 1954, 캔버스에 유채, 130x97cm

박수근, 절구질하는 여인, 1954, 캔버스에 유채, 130x97cm

박수근, 유동, 1954, 캔버스에 유채, 130x97cm

박수근, 유동, 1954, 캔버스에 유채, 130x97cm

박생광, 무녀, 1980, 종이에 채색, 136x140cm

박생광, 무녀, 1980, 종이에 채색, 136x140cm

김환기, 산울림19-II-73#307, 1973, 캔버스에 유채, 264x213cm

김환기, 산울림19-II-73#307, 1973, 캔버스에 유채, 264x213cm

권진규, 자소상,1967, 테라코타, 35×23×20cm

권진규, 자소상,1967, 테라코타, 35×23×20cm

추성부도

추성부도

대방광불화엄경 보현행원품

대방광불화엄경 보현행원품

천수관음보살도

천수관음보살도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