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 닥친 일본 시즈오카 폭우로 산사태…"약 20명 행방불명"

일본 시즈오카(靜岡)현에서 기록적인 폭우로 3일 산사태가 발생해 약 20명이 행방불명 상태라고 NHK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시즈오카현 아타미(熱海)시 아즈산(伊豆山)에서 이날 오전 10시 30분께 산사태가 발생해 여러 채의 주택을 덮쳤다.

이로 인해 20명 정도가 떠내려가 생사를 알 수 없는 상황이라고 소방 및 경찰 정보를 인용해 NHK는 전했다.

시즈오카현은 자위대에 구조를 요청했고, 현장 정보 수집을 계속하고 있다.

교도통신도 시즈오카현을 인용해 이날 아타미시에서 산사태로 주민 약 20명이 떠내려갔다는 정보가 있다고 보도했다.

일본에선 활발해진 장마 전선의 영향으로 최근 48시간 동안 시즈오카현과 가나가와(神奈川)현을 중심으로 최대 400~500㎜의 폭우가 내렸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