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인기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주목을 받은 정유정 작가의 장편 소설 '완전한 행복'이 출간하자마자 2위에 올랐다.

교보문고가 18일 발표한 6월 둘째 주 온·오프라인 종합 베스트셀러 집계 순위에 따르면 '완전한 행복'의 판매 비중은 여성(74.7%)이 남성(25.3%)보다 높았다.

주 구매층은 40대 여성(26.5%)과 30대 여성(26.3%)이었다.

정유정의 과거 소설도 함께 상위권을 유지했다.

'종의 기원'은 전주보다 3계단 하락했지만 10위를, '7년의 밤'은 전주보다 8계단 하락했지만 21위를 각각 기록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회고록 '조국의 시간'이 3주 연속 1위를 차지하는 등 톱10은 큰 변화가 없었다.

김진명 작가의 '고구려 7'은 출간 즉시 17위를 기록했고, 가수 양희은의 에세이 '그러라 그래'는 전주보다 13계단 오른 14위를 기록했다.

소설가 정세랑의 첫 수필집 '지구인만큼 지구를 사랑할 순 없어'는 출간과 동시에 29위에 올랐다.

◇ 교보문고 6월 둘째 주 베스트셀러 순위
1. 조국의 시간 (조국·한길사)
2. 완전한 행복 (정유정·은행나무)
3. 미드나잇 라이브러리 (매트 헤이그·인플루엔셜)
4. 부의 시나리오 (오건영·페이지2북스)
5. 매매의 기술 (박병창·포레스트북스)
6. 부동산 상승 신호 하락 신호 (신현강·잇콘)
7.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 (에릭 와이너·어크로스)
8. 달러구트 꿈 백화점 (이미예·팩토리나인)
9. 올바름이라는 착각 (유튜브 읽어주는 남자·데이포미)
10. 종의 기원 (정유정·은행나무)
[베스트셀러] 정유정 '완전한 행복' 출간하자마자 2위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