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오피셜 차트 3위에 진입
방탄소년단/사진=롤링스톤 제공

방탄소년단/사진=롤링스톤 제공

세계적인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신곡 '버터’(Butter)가 영국 오피셜 차트 3위에 진입했다.

28일(현지시간) 영국 오피셜 차트에 따르면 BTS의 새 디지털 싱글 '버터'는 ‘오피셜 싱글 차트 톱 100’ 3위를 기록했다. 지난해 8월 내놓은 '다이너마이트'로 이 차트에서 3위를 등극한 바 있다. 약 10개월 만에 신곡 '버터'로 영국 오피셜 차트 재진입에 성공했다.

아울러 버터는 '오피셜 싱글 다운로드'와 '오피셜 싱글 세일즈'에서 모두 정상을 차지했다.

한편, 지난 23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시어터에서 열린 2021 빌보드 뮤직 어워드(2021 Billboard Music Awards, 이하 BBMAs) 시상식에서 방탄소년단은 '톱 셀링 송(TOP SELLING SONG)'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이로써 4관왕에 올랐다.

방탄소년단 RM은 "톱 셀링 송을 받게 되어 BBMAs에 고맙다. '다이너마이트'라는 노래로 신선한 에너지를 나누고 싶었는데 이 상이 우리의 목표를 증명해 주는 것 같다"고 했다. 진은 "우리 음악을 사랑해준 모든 분들에게 고맙다"고 덧붙였다.

방탄소년단은 본 시상식이 진행되기 전 공식 SNS를 통해 발표된 사전 시상식에서 '톱 듀오/그룹(TOP DUO/GROUP)',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TOP SONG SALES ARTIST)', '톱 소셜 아티스트(TOP SOCIAL ARTIST)' 등 3개 부문을 석권했고 '톱 셀링 송'을 추가해 4관왕이 됐다.

'톱 셀링 송',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의 경우 올해 처음 후보에 올라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톱 듀오/그룹' 수상은 2019년에 이어 두 번째이다.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에서는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처음 초청받은 2017년부터 5년 연속 수상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