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는 시립교향악단 새 악장에 바이올리니스트 정원영(35)씨를 위촉했다고 3일 밝혔다.

대구시향 새 악장에 바이올리니스트 정원영씨

정 악장은 예원학교, 서울예고, 서울대 기악과를 졸업하고 예일대 바이올린학과와 독일 뒤셀도르프국립음대에서 최고 연주자 과정을 마쳤다.

중앙음악콩쿠르, 이화경향콩쿠르 등 여러 콩쿠르를 석권하고 포항시향, 강남심포니 등에서 객원 악장을 지냈다.

정 악장은 "시립교향악단이 좋은 연주로 시민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도록 단원들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