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오메가3 추출방식 최고등급 인증…비타민E도 담아

한미약품은 혈액순환 건강기능식품으로 ‘한미 오메가3 맥스’를 판매하고 있다. 국제인증을 받은 원료를 사용하고 비타민E를 넣어 차별화했다.

오메가3 제품을 선택할 때 고려해야 할 요소로는 원료, 제형, 추출 방식, 비타민E 함유 여부 등이 꼽힌다. 한미 오메가3 맥스는 이 모든 요소를 신경쓴 제품이다. 우선 캡슐 하나에 EPA와 DHA를 900㎎ 담아 한 알만으로 하루 권장량을 충족할 수 있도록 했다. 캡슐 제형 크기가 2.6㎝에 불과해 목 넘김이 쉽다.

추출 방식도 검증됐다. 한미 오메가3 맥스는 국제어유인증프로그램(IFOS) 최고 등급인 별 5개 인증을 받은 독일 케이디파마의 원료를 사용했다. 케이디파마는 중금속 함유량이 적은 소형 어종만을 사용해 저온 초임계 공법 및 크로마토그래피 정제법으로 오메가3를 추출한다. 한미약품은 산패 방지 및 유해산소에서 세포를 보호하는 데 도움을 주는 비타민E도 제품에 함께 담았다.

오메가3는 지방산이 연결된 형태에 따라 트리글리세리드, 에틸에스터, rTG 오메가3로 구분된다. 한미약품은 ‘3세대 오메가3’로 불리는 rTG 오메가3를 사용해 제품 순도와 흡수율을 높였다. 회사 관계자는 “코로나19 유행으로 외부 활동보다는 실내 생활 비중이 늘면서 건강 관리가 더 어려워졌다”며 “하루 한 알씩 한미 오메가3 맥스를 섭취하면 혈액순환과 안구 건조 개선에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한 박스에 한 달 복용량인 30캡슐이 담겨 있다. 언제 어디에서나 편리하게 복용할 수 있도록 휴대용 약통도 포함했다.

이주현 기자 dee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