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
정광숙 ㈜그린알로에 대표 "정도경영으로 알로에시장 혁신"

코로나 시대를 맞아 차별화된 건강기능식품을 찾는 수요자가 늘어나면서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한 그린알로에 브랜드가 제품력을 인정받으며 어려운 경제 환경 속에서도 빛을 발하며 성장하고 있다. 팬데믹 상황에서 면역력이 화두인 요즘 알로에가 면역세포 활성화에 많은 도움을 줘 알로에 사업에 더 자긍심을 느끼고 있다는 ㈜그린알로에 정광숙 대표(사진)는 그린알로에의 살아있는 레전드로 인정받고 있다.

위염이라는 병을 얻어 우연히 과일가게 주인에게 알로에를 소개받아 싸게 먹고자 알로에 가방을 들었던 것이 벌써 35년째 외길인생이라며 “지나고 보니 앞만 보며 아침 5시부터 밤 12시까지 온종일 알로에만 붙들고 살아왔다. 이제는 일상이 습관이 돼 나의 전부가 바로 그린알로에”라고 소개했다. 그러한 노력은 알로에 시장에 혁신을 일으켰다.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제품력의 지표를 제시했고 건강기능식품과 코스메틱 업계의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발전해가고 있었다.

정 대표는 “기존 알로에 시장과 견주려면 그린알로에만의 경쟁력이 필요했다. 첫째는 제품력이고 둘째는 회사 시스템이 뒷받침돼야 장수기업으로 성장하겠다 싶어 지금까지도 제품 연구개발에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린알로에는 본사직영체계의 기업으로 전국에 100여개의 지점 네트워크망을 구축하고 있는 여성 전용 일터로 80세가 정년인 꿈의 직장이다. 정 대표는 “영업하는 사람들은 실적에 대한 스트레스와 미래에 대한 보장이 불확실하기 때문에 이직을 많이 하는데 그린알로에는 평생일터가 될 수 있도록 회사 시스템을 본사직영회사로 바꿔 여성 인력들에게 꿈과 희망에 도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정 대표의 정직한 정도경영은 성실한 세금납부로도 이어져 올해 모범납세기업으로 선정돼 대통령 표창도 받았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