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항선 탕정역 8월 완공…철도시설물 안전 사전 점검

국가철도공단은 오는 8월 완공 예정인 장항선 탕정역사에 대해 5∼6일 사전점검을 했다고 밝혔다.

노반, 전차선, 신호 등 10개 분야 90개 항목을 면밀히 점검해 철도시설물의 성능과 안전성을 확보했다.

시설물 검증시험과 영업 시운전을 거쳐 8월 말 완공할 예정이다.

탕정역은 아산역과 배방역 사이에 들어서며, 아산 탕정지구 지역주민의 교통 편의를 위해 2016년 8월부터 총사업비 339억원을 들여 건설했다.

김한영 이사장은 "2만5천여 가구가 입주할 아산 탕정지구 주민들과 탕정산업단지 입주기업의 교통편의가 대폭 개선될 것"이라며 "안전관리에 힘을 쏟아 제때 개통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