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동궁원에 2025년까지 제2식물원 들어선다

경북 경주 관광명소인 동궁원에 제2식물원이 조성된다.

3일 경주시에 따르면 이달부터 2025년까지 보문동 동궁원 6만7천965㎡ 땅에 384억원을 들여 경주 식물원(라원)을 추가로 만든다.

식물원은 사계절 초화원, 꽃·나무 정원, 거울연못, 디지털체험관 등으로 조성한다.

동궁원은 우리나라 최초의 동·식물원으로 알려진 신라 시대 동궁과 월지를 현대적으로 재현한 관광체험시설이다.

식물원, 농업연구체험시설, 버드파크(새공원) 등을 갖추고 있다.

삼국사기에는 문무왕 14년 동궁(왕궁의 별궁)과 월지에 화초와 진귀한 새, 짐승을 길렀다는 기록이 있다.

주낙영 시장은 "사업이 끝나면 경주 동궁원이 명실상부한 지역 관광명소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주 동궁원에 2025년까지 제2식물원 들어선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