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루마, 20주년 기념앨범 발매…대표곡 오케스트라 버전 편곡

작곡가 겸 피아니스트 이루마가 데뷔 20주년을 맞아 기념 앨범을 내놓는다.

유통사 유니버설뮤직코리아는 이루마가 지난 20년 동안 사랑받았던 작품들을 오케스트라 버전으로 새롭게 편곡한 '더 리리튼 메모리즈'(The Rewritten Memories)를 26일 발매한다고 밝혔다.

이루마는 "20년이라는 시간이 어떻게 흘러갔는지 모르겠다"며 "전 세계의 수많은 분이 제 음악을 사랑해주고 연주한다는 것을 상상하지 못했다.

정말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번 앨범에는 '리버 플로우스 인 유', '키스 더 레인'을 비롯해 '메이 비'를 편곡한 '메이비 크리스마스', '포토그라피아'를 편곡한 '라 포토그라피아' 등 총 8곡이 수록됐다.

한국을 대표하는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가 참여해 웅장한 선율을 만들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단원 전체가 모일 수 없어 파트별로 녹음을 하는 등 어려움을 겪기도 했다.

마스터링은 영국 유명 스튜디오인 애비로드의 음악 감독 사이먼 깁슨이 맡았다.

그는 폴 매카트니, 비틀스 등의 앨범과 영화 '해리포터' OST(오리지널 사운드트랙)를 작업한 바 있다.

다섯 살에 처음 피아노를 시작한 이루마는 영국 킹스 칼리지 런던에서 음악을 공부했다.

2001년 첫 앨범을 발표한 이래 200개가 넘는 작품을 만들었다.

지난해에는 데뷔 10주년 기념 음반 '더 베스트 레미니선트'가 빌보드 클래식 앨범차트에서 역주행해 20차례 이상 1위를 차지하며 화제가 됐다.

이루마, 20주년 기념앨범 발매…대표곡 오케스트라 버전 편곡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