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도봉구, 초안산공원 내 '반려견 놀이터' 개장

서울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다음 달 2일 초안산근린공원 창골축구장 내 잔디마당에 반려견 놀이터를 개장한다고 24일 밝혔다.

이 반려견 놀이터는 2017년 서울에서 처음으로 조성됐으며 하루 평균 100마리의 반려견이 이용할 수 있다고 구는 전했다.

개장 시간은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이며, 이용료는 무료다.

휴장일은 매주 월요일이다.

겨울·우천 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휴장 권고 시에는 반려견 놀이터가 운영되지 않는다.

반려견 놀이터는 동물 등록을 마친 반려견만 이용할 수 있으며 13세 이상의 견주가 동행해야 한다.

견주는 배변봉투와 목줄을 지참해야 하며, 반려견만 두고 자리를 비워서는 안 된다.

.
만약 견주가 13세 미만의 어린이라면 놀이터 내 안전을 위해 반드시 성인 보호자와 함께 입장해야 한다.

맹견이나 질병감염이 의심되는 반려견 등은 입장이 제한된다.

서울 도봉구, 초안산공원 내 '반려견 놀이터' 개장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