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어제보다 포근…낮 기온 18∼24도 예상

21일 대구·경북은 맑고 포근한 날씨를 보이겠다.

대구지방기상청은 이날 낮 최고기온이 전날보다 2∼4도 더 올라 18∼24도를 기록하겠다고 예보했다.

다만 경북 내륙에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주의가 필요하다.

풍랑특보가 발효된 동해남부 먼바다는 22일 아침까지 바람이 초속 10∼16m로 매우 강하게 불겠고 물결이 1.5∼4m로 일어 항해하는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

국립환경과학원은 대구·경북 미세먼지가 '보통' 수준일 것으로 전망했다.

22일 대구·경북은 낮 동안 구름 많고 울릉도·독도는 흐리겠다.

대구기상청 관계자는 "21일과 22일 사이에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대기가 매우 건조한 상황에서 작은 불씨가 큰불로 이어질 수 있어 화재 예방에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