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서초구 "개별공시지가 문자로 알려드립니다"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올해부터 토지 소유자에게 개별공시지가 정보를 휴대전화 문자로 알리는 서비스를 한다고 18일 밝혔다.

구는 개별공시지가 열람지가와 결정지가, 의견·이의신청 기간과 방법을 개별공시지가 열람일(4월초)과 결정·공시일(5월말)에 맞춰 알려 주기로 했다.

서비스 신청은 18일부터 구청 홈페이지나 가까운 동 주민센터, 서초구 부동산정보과에서 할 수 있다.

서초구는 "매년 개별공시지가 결정가격을 홈페이지를 통해 공시하고 있으나, 인터넷 사용이 어려운 어르신 등 토지소유자가 개별공시지가 결정·공시일을 알지 못해 이의신청 기간을 놓치는 경우가 있었다"고 서비스 실시 배경을 설명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