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활, SNL코리아’ 에이스토리, NBCUniversal Formats와 계약 체결

[연예팀] ’SNL코리아’가 부활한다.

에이스토리가 ‘SNL’ 판권을 보유한 유니버설 스튜디오 그룹의 사업 부문 NBC유니버설 포맷과 ‘SNL 코리아’ 제작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SNL코리아'는 에미상을 수상하기도 한 미국 NBC의 최장수 코미디 프로그램 '새터데이 나이트 라이브(Saturday Night Live)'의 한국 버전으로 지난 2018년 시즌9를 끝으로 종영한 바 있다.

‘SNL 코리아’의 전 시즌을 함께했던 안상휘PD가 새로운 시즌으로 돌아오는 쇼의 제작총괄을 맡으며 오리지널 제작진 유성모PD와 권성욱 PD가 에이스토리에 합류해 키스태프로 참여한다.

시즌1부터 시즌9까지 ‘SNL 코리아’ 전 시즌에 출연했던 MC 신동엽이 메인으로 참여할 예정이며, 반가운 얼굴들과 신규 크루들이 다시 돌아오는 SNL KOREA에 참여할 예정으로 기대를 더하고 있다.

NBC유니버설 포맷의 상무 애나 랑겐버그(Ana Langenberg)는 “’SNL 코리아’를 다시 만날 수 있어 기쁘다. 이 상징적인 브랜드는 여러 해 동안 시청자의 열렬한 지지를 받은 바 있다. 새 파트너인 에이스토리, 그리고 오리지널 제작진이 ‘SNL 코리아’에 신선한 바람을 가져오길 기대한다. 다시 찾아온 ‘SNL 코리아’에 시청자들이 어떻게 반응할지 빨리 확인하고 싶다”며 큰 기대감을 나타냈다.
에이스토리 이상백 대표 역시 "NBC Universal만큼 에이스토리 역시 새로운 매력으로 SNL을 런칭하게 돼 아주 기쁘다. 한국 최고의 재능있는 크루들이 관객들에게 새롭고 신선한 캐릭터들과 신선한 웃음을 선사할 것이다. 2021 이전에 결코 보지 못했던 새로운 버라이어티 쇼가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올해 최고의 예능 콘텐츠로 기대를 모으는 ‘SNL코리아’는 하반기에 방영을 시작하며, 자세한 방영 일정과 플랫폼은 추후 발표 예정이다.(사진제공: 에이스토리)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