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혜영, 신생 제트피플에서 새출발

[연예팀] 류혜영이 제트피플에서 새출발한다.

16일 제트피플은 배우 류혜영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제트피플 관계자는 “류혜영과 인연을 맺게 돼 기쁘다. 류혜영은 탄탄한 연기력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늘 연기에 갈증을 느끼는 멋진 배우다. 앞으로 체계적인 매니지먼트로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배우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류혜영은 지난 2007년 단편영화’여고생이다‘로 데뷔했다. 2015년 tvn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성보라 역할로 삐딱하지만 속마음은 따뜻한 면모를 보여주며 대중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영화 ‘헤어화’, ‘특별시민’, 드라마 ‘은주의 방’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안정적인 연기력과 더블어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는 류혜영은 현재 JTBC 드라마 ‘로스쿨’에서 강솔A 역을 맡아 촬영에 매진하고 있다. 류혜영이 앞으로 어떤 모습으로 변신할지 많은 이들의 기대와 관심이 모인다.(사진출처: ‘은주의 방’ 스틸)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