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문화재단 '빈집' 입주 작가 모집

부산문화재단은 도심 빈집을 예술가 제작 공간으로 제공하는 '반딧불이' 사업과 관련 올해 상반기 입주 작가를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사업은 빈집을 예술로 반짝반짝 밝혀준다는 의미에서 '반딧불이' 사업으로 이름 붙여졌다.

지난해 12곳을 운영했고 올해 상반기에는 3, 5호점(감천동), 14∼15호점(다대동) 등 모두 4곳에 신규 입주할 예술가를 모집한다.

빈집 입주예술가들은 기본 2년 거주 후 심사를 거쳐 1년을 더 연장, 최대 3년간 사용할 수 있다.

작가들은 지역주민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경우 운영비도 지원받는다.

입주를 희망하는 예술가들은 내달 2일까지 이메일(ryoojoo@bscf.or.kr)로 신청하면 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