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 오후 8~9시 사이 서울 지역에 강한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사진=연합뉴스

3일 오후 8~9시 사이 서울 지역에 강한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사진=연합뉴스

3일 오후 7시30분 현재 서울 지역에 조금씩 날리던 눈발이 그친 상태다.

기상청에 따르면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기압골 전면의 약한 구름대가 통과하는 경기 북동부와 강원 영서에 눈이 오고 있다.

서울 지역에는 아직 눈이 본격적으로 내리지 않고 있지만 해상에서 강하게 발달한 눈 구름대가 시속 50㎞의 속도로 동북동진하고 있어 오후 8~9시 사이 강한 눈이 시작될 전망이다.

대기불안정으로 인해 눈 구름대가 강하게 발달하면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다음날 새벽까지 시간당 5㎝ 내외의 매우 강한 눈이 내려 쌓이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눈 또는 비가 내리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다"면서 "운전할 때는 충분한 안전거리를 확보하는 당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