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경완 아나운서 사표 수리…KBS 떠난다

도경완 아나운서의 사표가 공식적으로 수리됐다.

KBS는 도경완 아나운서가 2월 1일자로 면직 발령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이에 따라 도 아나운서는 MC를 맡고 있던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도 하차한다.

다만 '슈퍼맨이 돌아왔다' 측은 도 아나운서의 하차와 관련해 "아직 결정된 바가 없다"고 밝혔다.

지난 2008년 KBS 35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한 도 아나운서는 13년간 KBS 2TV '연예가중계', '생생정보통', '슈퍼맨이 돌아왔다', '노래가 좋아' 등에서 MC로 활약했으며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아들 연우, 딸 하영과의 일상을 공개해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