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이 서울 전역과 경기 일부 지역에 대설주의보를 발효한다. 사진=뉴스1

기상청이 서울 전역과 경기 일부 지역에 대설주의보를 발효한다. 사진=뉴스1

기상청이 서울 전역과 경기 일부 지역에 대설주의보를 발효한다고 28일 밝혔다.

대설주의보는 24시간 동안 눈이 5cm 이상 쌓일 것으로 예측될 때 내려진다.

이날 오전 8시 30분을 기해 고양·파주·김포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된다. 오전 9시에는 서울 전역과 고양·남양주·파주·의정부·김포·양주·구리·포천·동두천·가평·연천 등지로 확대된다.

기상청은 눈길 운전이나 보행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