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일 제주 산지에 한때 대설주의보가 발효되면서 10㎝ 안팎의 눈이 내렸다.

제주 산지 10㎝ 안팎 눈…일부 도로 월동장구 갖춰야 운행 가능

제주지방기상청은 이날 서해상의 찬 공기 영향으로 산지에 눈이 내리고 해안에는 비가 오거나 눈발이 날릴 것으로 예상했다.

적설량은 전날인 17일 오후 11시부터 이날 오전 8시 40분까지 한라산 어리목(해발 968m) 12㎝, 제주시 산천단 6㎝이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8시 40분을 기해 산지에 발효했던 대설주의보를 해제했지만, 계속해서 산지를 중심으로 약하게 눈발이 날릴 것으로 예보했다.

산지 도로는 눈이 쌓이거나 결빙돼 차량 운행이 일부 제한되고 있다.

1100도로 중 어승생∼구 탐라대학교 사거리 구간은 대형·소형 차량 모두 월동장구를 갖춰야 운행할 수 있다.

남조로는 제주시 경계∼충혼묘지 구간에서 소형차량의 경우 월동장구를 갖춰야 운행할 수 있다.

기상청은 산지에 짙은 안개로 인해 가시거리도 짧겠다며 교통안전에 주의를 당부했다.

하지만 이날 오전 제주시 내 및 서귀포시 내 등 해안 주요 도로에는 눈이 쌓이거나 결빙되지 않아 출근길 차량 흐름에 날씨로 인한 별다른 지장은 없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