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뉴스1

사진=뉴스1

서울 강남구 대치동의 한 입시학원 강사 1명이 1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확진자 동선을 추적해 학원 관계자와 학원생들의 접촉 여부를 확인한 뒤 필요하면 진단검사를 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