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 사진은 해당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위 사진은 해당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부산의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가 갑자기 꼭대기 층까지 상승해 안에 타고 있던 모녀가 공포에 떤 사고가 발생했다.

29일 부산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28일 오후 7시께 부산 남구 한 아파트에서 40대 여성 A씨와 A씨 딸 B(7)양이 7층에서 엘리베이터를 타고 1층에 내리려던 순간 갑자기 엘리베이터가 상승해 25층과 옥상 사이에 멈췄다.

모녀는 엘리베이터에 갇힌 지 2시간 만인 오후 9시 4분 구조됐으나 정신적으로 상당한 충격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엘리베이터 사용을 중지하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