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우즈벡서 입국한 40대, 경주서 코로나 확진

경북 경주시는 40대 A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7일 밝혔다.

해외입국자인 A씨는 지난 25일 우즈베키스탄에서 들어와 입국 당일과 다음날 두차례 검사를 받았다. 이후 27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경주 코로나19 확진자는 91명으로 늘었다.

이미경 한경닷컴 기자 capit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