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국 당시 음성…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 양성 판정
[속보] 전북 116번째 확진자 발생…방글라데시 국적 30대男

전북지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116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방글라데시 국적 해외 입국자다.

22일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116번째 확진자 A 씨는 터키 이스탄불 공항을 출발해 지난 8일 오후 인천공항으로 입국했다.

A 씨는 당일 해외입국자 전용버스를 통해 전주로 내려왔고, 곧바로 실시한 검체 검사에서는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22일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최종 양성 판정이 내려졌다.

A 씨는 해외노동자로 지난 2018년 전북에 들어와 2년 정도 일을 했고 올해 초 출국했다가 다시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