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듀엣' 내달 23일 개막

▲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신진 국악인들에게 온라인 공연 기회를 제공하는 '탄성 충돌(Elastic Collision)' 공연을 23일부터 내달 21일까지 5주간 진행한다.

[문화소식]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신진 국악인 공연 지원

성악, 기악, 한국무용 등 3개 부문에 걸쳐 15개 팀이 단독 무대를 꾸민다.

이들의 무대는 해당 기간 매주 수요일 오후 5시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네이버 TV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상세 정보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www.kotpa.org)에서 확인하면 된다.

▲ 로맨틱 코미디 뮤지컬 '듀엣'이 10월 23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KT&G 상상마당 대치아트홀에서 상연된다.

[문화소식]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신진 국악인 공연 지원

지난 2007년 초연 후 13년 만에 재연이다.

인기 작곡가 버논과 신인 작사가 소냐가 만나 밀고 당기며 사랑을 일궈가는 과정을 그렸다.

버논 역은 박건형과 박영수가, 소냐 역은 문진아와 제이민이 맡아 연기한다.

닐 사이먼이 극본을, 마빈 힘래쉬가 음악을 담당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