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어밥 도시락까지…편의점의 무한 진화

편의점 GS25에서 업계 최초로 문어밥 도시락을 출시했다.

GS25 운영사인 GS리테일은 ‘바다에서온도시락-문어편(문어밥도시락)’을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문어 원물을 활용해 풍미를 높인 밥을 도시락의 주메뉴로 내세웠다는 점이 기존 제품과 차별화된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GS25는 솥밥 등을 선호하는 소비자 경향에 맞춰 밥을 주메뉴로 구성한 도시락을 기획했다. 도시락에 적용한 특수 취반 공법 연구에는 6개월이 걸렸다. GS리테일 관계자는 “문어 원물과 국내산 쌀을 함께 넣고 특수 취반 공법으로 문어밥 도시락을 구현했다”며 “토핑으로 들어간 문어의 풍미와 쫄깃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고 설명했다.

GS25는 문어밥도시락을 시작으로 다양한 해산물을 활용해 ‘바다에서온도시락’ 시리즈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김기만 기자 m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