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팀 꾸리고 구호물품 들고…신안군, 호우피해 구례 총력 지원

전남 신안군이 집중호우 피해를 본 구례군 돕기에 나섰다.

11일 군에 따르면 7∼9일 500mm 이상 폭우로 큰 피해를 본 구례군 지역에 구호 물품 공급과 대대적인 복구 지원 활동을 한다.

군은 공무원과 민간단체 등 30여명으로 긴급복구 지원팀을 구성해 12일 침수 피해 지역을 중심으로 복구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불 200세트도 전달할 계획이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구례지역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신안군민의 힘을 모아 구례군민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