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신동’ 정동원, 동원 참치·샘물 광고모델 기용
‘트로트 신동’ 정동원 군(사진)이 동원참치와 동원샘물의 새 모델을 맡는다. 동원F&B는 정 군을 모델로 한 레트로 콘셉트의 동원참치 새 광고를 공개했다고 13일 밝혔다. 사진=동원F&B 제공

‘트로트 신동’ 정동원 군(사진)이 동원참치와 동원샘물의 새 모델을 맡는다. 동원F&B는 정 군을 모델로 한 레트로 콘셉트의 동원참치 새 광고를 공개했다고 13일 밝혔다. 사진=동원F&B 제공

‘트로트 신동’ 정동원 군(사진)이 동원참치와 동원샘물의 새 모델을 맡는다. 트로트 열풍이 펭귄 캐릭터 펭수의 인기도 넘어선 것이다.

동원F&B(183,000 -1.08%)는 정 군을 모델로 한 레트로 콘셉트의 동원참치 새 광고를 공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광고는 ‘그때 그 참치가 돌아왔읍니다, 그 시절 추억 동원’이라는 슬로건으로 선보인다. 광고 속 정 군은 트로트풍으로 제작된 ‘캔을 바롯 따’ CM송을 부르며 흥을 돋운다.

이번 광고는 지난해부터 진행 중인 ‘오조오억개 맛의 대참치’ 캠페인의 3번째 CF다. 펭수와 그룹 ‘에이핑크’의 손나은이 함께 출연한 전작은 유튜브 조회수 2100만회를 돌파한 바 있다.
정 군은 동원샘물 광고도 맡게 됐다. 처음에는 동원참치 모델만 논의했지만, 맑고 깨끗한 목소리가 동원샘물 이미지와 잘 어울린다고 판단해 함께 기용했다는 후문이다.

정 군은 TV조선 예능 ‘내일은 미스터트롯’을 통해 스타덤에 올랐다.

동원F&B관계자는 "정동원 군이 평소 TV 예능이나 자신의 개인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자신의 이름과 동명의 브랜드인 동원참치에 대해 끊임없는 애정을 드러냈다"며 "이에 CF 모델로 발탁해달라는 팬들의 요청이 쇄도한 결과, 광고모델로 기용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