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병진 지음
[주목! 이 책] 생애최초주택구입 표류기

2년마다 이사하지 않을 자유를 얻기 위해 1억원 남짓의 돈으로 서울에서 자기 명의의 빌라 1채를 구입한 저자의 경험이 생생히 묘사된다. 실수요자로서 은행과 부동산을 오가며 내집마련을 한 과정이 자세히 소개된다. ‘영끌’(영혼까지 끌어모은) 대출, ‘초품아’(초등학교를 품은 아파트), ‘주담대’(주택담보대출), ‘편세권’(편의점과 역세권을 합친 합성어) 등의 신조어가 주택시장의 씁쓸한 현실을 반영한다. (북라이프, 240쪽, 1만4000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