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수요일인 오늘은 전국이 흐리고 곳곳에 산발적으로 비가 오겠다.

1일 기상청은 서울과 경기, 강원영서 지역은 아침까지, 강원영동과 충청, 전북, 경상도는 오후까지 비가 오겠다고 밝혔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과 강원 영서에 5㎜ 내외, 강원 영동과 전북·경상도·울릉도·독도에 5∼20㎜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8.2도, 인천 18.6도, 수원 17.6도, 춘천 17.5도, 강릉 17.1도, 청주 18.1도, 대전 17.5도, 전주 18.1도, 광주 18.7도, 제주 19.9도, 대구 19.2도, 부산 20.2도, 울산 18.6도, 창원 20.4도 등이다.

다만 낮에는 비가 소강 상태를 보이며 기온이 오르겠다. 낮 최고기온은 23∼29도로 예보돼 후텁지근하겠다.

강수의 영향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자외선이 강하니 주의가 요구된다.

동해상에는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바다의 물결이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6m,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먼 바다의 파고는 동해 2∼6m, 서해 0.5∼2m, 남해 1∼2m로 예상된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