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지하철 1호선 검단 연장선 연내 착공…2024년 개통 목표

인천시는 인천지하철 1호선 검단 연장선 건설사업이 국토교통부 승인을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시는 국토부 승인에 따라 올해 하반기 착공해 2024년 개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총사업비 7천977억원 규모의 인천지하철 1호선 검단 연장 사업은 계양역에서 서구 불로동까지 6.8km 구간에 정거장 3개와 선로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승인된 사업 구간은 서구 원당동 101역사에서 불로동 103역사까지 3.5km 구간이다.

차량은 철제차륜 중량 전철로 총 35편성이 유인운전 시스템으로 운영될 예정이며, 열차 운행 간격은 출퇴근 시간 4분 30초, 평시 8분 30초로 계획됐다.

인천시는 인천지하철 1호선 검단 연장선이 공항철도 연계 인프라와 인천 북부 도시철도 네트워크를 확충하며 검단신도시의 늘어나는 교통 수요를 맞추는 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