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 185개국 선판매
'부산행' 이은 전 세계 완판 규모 성과
전 세계 'K 좀비' 열풍 다시 오나
'반도', 185개국 선판매 /사진=영화 '반도' 포스터

'반도', 185개국 선판매 /사진=영화 '반도' 포스터

영화 '반도'가 해외 185개국에 판매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30일 투자배급사 NEW에 따르면 '반도'(감독 연상호)는 개봉 전 대만과 싱가포르, 홍콩, 태국, 베트남, 말레이시아, 인도네이사, 일본 등 아시아는 물론, 영국, 프랑스, 독일, 스페인, 이탈리아, 러시아 등 유럽과 북미와 남미, 오세아니아, 중앙아시아, 중동 등 해외 185개국에 선판매됐다.

전편 '부산행'에 이어 또 한번 전 세계 완판 규모의 성과를 이뤄낸 것이다. 앞서 2016년 칸 영화제에 초청받았던 '부산행'은 160여개국에 판매되며 'K 좀비' 열풍을 일으킨 바 있다.

'반도'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반도는 국내 개봉일인 7월 15일에 대만, 홍콩, 7월 16일에는 말레이시아에서 개봉을 확정했다. 이를 시작으로 세계 각지에서 개봉 시기를 점차 확정할 것으로 보인다. '부산행'에 이어 '반도'가 또 한 번 'K 좀비' 열풍을 전 세계에 전파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NEW의 글로벌판권유통사업 콘텐츠판다는 "여름 성수기를 맞이하는 국내외 영화시장에 힘이 될 수 있는 소식을 전할 수 있어 다행이다. '부산행'의 세계관을 확장시킨 '반도'는 칸국제영화제 초청 이전부터 바이어들의 최고 관심작이었다. 그동안 꾸준히 세일즈를 진행해왔고, 그 결과 185개국 선판매를 달성했다. 추후 전 세계 완판도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어 "국내와 동시기 개봉하는 아시아 주요국들을 시작으로 전 세계 관객들을 순차적으로 만날 예정이다. '반도'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 영화계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