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권 최대 반려동물 놀이터 '창원 펫 빌리지' 개장

영남권 최대 반려동물 놀이터인 '창원 펫 빌리지'가 27일 개장했다.

창원 펫 빌리지는 경남 창원시 성산구 상복동 567번지에 있다.

창원시는 시유지 4천700㎡에 반려동물 놀이터를 만들었다.

규모 기준으로 영남권 최대라고 창원시는 소개했다.

소형 반려동물 잔디 놀이터, 대형 반려동물 놀이터, 놀이기구 구역, 주인 쉼터를 설치해 반려동물과 주인이 함께 이용할 수 있다.

놀이터 주위에는 울타리를 둘러쳐 반려동물이 목줄 없이 뛰놀 수 있다.

놀이터 이용은 무료다.

창원시에는 현재 등록 반려동물이 3만9천마리에 이르고 계속 증가추세다.

사람과 반려동물이 함께 즐기는 공간에 대한 요구가 높다.

개장식은 이날 오후 4시에 현장에서 열린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