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콘서트, 서울 포함 전체 투어 연기…"투어 일정 전면 재조정"


미스터트롯 (사진=쇼플레이)

미스터트롯 (사진=쇼플레이)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전국투어 콘서트가 서울을 비롯한 전체 투어 일정이 연기된다.

오는 25일 서울을 시작으로 개막 예정이었던 ‘내일은 미스터트롯’ 전국투어 콘서트(이하 ‘미스터트롯’ 콘서트)의 지역, 장소, 일정이 전면 재조정된다.

이미 서울 공연이 2차례 연기된 ‘미스터트롯’ 콘서트는 작년 9월부터 준비해왔고, 2월 초 티켓 오픈 당시 전석 매진되었다. 그동안 코로나19에 대비해 방역 대책과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 있었으나 현재 서울 및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점차 확산되고 있으며, 정부 및 각 지자체의 권고사항과 공연장마다 좌석 간 거리두기 시행여부 등의 운영 지침이 매우 상이하여 전국 투어를 진행함에 있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어 연기를 결정하게 되었다.

현재 출연진, 스태프, 공연장, 기획사 등 1,500여명의 관계자, 200개가 넘는 관계사들의 협의와 결정이 이루어져야하고, 각 지역 공연장의 대관 일정들을 조율해야 하기에 연기된 투어 일정과 지역이 확정되기까지는 좀 더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코로나19의 불확실성으로 인해 처음에 계획된 투어 일정이 전면 재조정될 것으로 보인다.

계속된 기다림으로 지친 관객들에게 더 이상의 연기는 없도록 정부와 각 지자체의 정확한 지침과 방역 시책, 좌석 간 거리두기 등 충분한 협조를 받아 관객과 출연진이 모두 건강하게 공연을 볼 수 있도록 철저하게 준비하여 진행할 계획이다.

서울을 포함한 ‘미스터트롯’ 콘서트의 정확한 일정 및 지역, 공연장은 6월 안으로 최대한 협의하여 빠른 시일 내에 공지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각 지역별 공연 예매페이지를 통해 공지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