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중일기 독후감 및 이충무공 유적답사기 공모전

▲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코로나19로 지난 2월 8일부터 중지했던 궁·능 문화재 안내해설을 다음 달 1일부터 순차적으로 재개한다고 28일 밝혔다.

경복궁·종묘는 6월 1일(매주 화요일 휴무), 칠궁(매주 일·월요일 휴무)과 창덕궁·창경궁·덕수궁·조선왕릉(매주 월요일 휴무)은 6월 2일, 실내 시설인 덕수궁 중명전과 석조전은 6월 9일(매주 월요일 휴무) 안내해설을 시작한다.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안내해설 회당 인원은 궁궐 20∼30명, 왕릉 10명으로 제한한다.

창덕궁 후원 회당 인원은 60명이다.

종묘의 회당 인원은 30명이며, 학생 단체의 경우 60명까지로 제한한다.

[문화소식] 궁·능 문화재 안내해설 6월 재개

▲ 문화재청 현충사관리소는 6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제8회 '난중일기 독후감 및 이충무공 유적답사기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공모전은 난중일기 독후감, 이충무공 유적답사기 2개 부문에 대해 초등부, 중·고등부, 일반부(대학생 포함)로 나눠 진행된다.

전자우편(yun39@korea.kr)으로 접수하며, 10월 중 현충사관리소 누리집(http://hcs.cha.go.kr)에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나라사랑상(문화재청장상), 참 인재상(국회의원상), 참 리더상(해군사관학교장상) 수상자 30명에게는 상 종류와 관계없이 일반부 50만원, 중·고등부 30만원, 초등부 20만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을 증정한다.

수상자는 내년 4월 28일 개최하는 충무공 이순신 장군 탄신기념행사에 초청되며, 행사 제관으로 선발될 기회도 갖는다.

공모전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문화재청 누리집(www.cha.go.kr)이나 현충사관리소 누리집(http://hcs.cha.go.kr) 참조.
[문화소식] 궁·능 문화재 안내해설 6월 재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