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이 알고 싶다', 신종 재테크의 숨겨진 실체 추적

SBS TV '그것이 알고 싶다'는 23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타고 유행처럼 퍼지는 신종 재테크의 실체를 추적한다.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제 위기 상황에서도 쉽게 돈을 벌 수 있다고 사람들을 유혹하는 비밀 대화방 운영자들을 쫓는다.

제작진은 이 '신개념 재테크' 업계 규모가 수조원대에 이르고 적게는 수천만 원, 많게는 수억 원의 피해를 본 사람들이 있다고 주장한다.

'그것이 알고 싶다' 측은 비밀 대화방을 운영한 적 있다는 남성을 수소문 끝에 실제로 만났고, 이를 통해 취재한 신종 재테크 업계에 관한 숨겨진 이야기를 방송으로 공개하겠다고 예고했다.

오늘 밤 11시 20분 방송.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