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오리온 제공

사진=오리온 제공

제과업체 오리온이 실속스낵 라인의 신제품으로 '감자속감자'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감자속감자는 둥근 감자 모양 속에 생감자 큐브가 들어가 있어 이색적인 재미를 준다. 이 제품은 가성비 트렌드를 반영한 '오리온 실속스낵' 시리즈 중 하나다. '치킨팝', '도도한 미니미나쵸' 등 오리온 실속스낵 시리즈는 그램당 단가를 낮춰 가성비를 높였다. 한 손에 쏙 들어오는 길쭉한 형태의 패키지가 특징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사전 실시한 소비자 조사에서도 생감자 큐브가 들어있는 독특한 외형과 두 번 바삭한 식감이 호기심을 자아낸다는 반응이 많았다"며 "감자속감자가 감자스낵 시장에서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미경 한경닷컴 기자 capit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