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KMU 콘서트 실황 공개…치유와 위로의 음악

AKMU 콘서트 실황 공개 (사진=YG)

AKMU 콘서트 실황 공개 (사진=YG)


AKMU(이찬혁·이수현)의 주옥같은 노래와 밴드 라이브, 관객들의 함성이 모두 어우러진 콘서트 실황 영상이 공개됐다.

29일 공개된 영상은 지난해 12월 열린 AKMU 콘서트(AKMU '항해' TOUR IN 서울) 현장을 생생하게 담았다.

당시 AKMU는 'RE-BYE' '다리꼬지마' '사소한 것에서'를 재즈 버전으로 새롭게 편곡해 선보였다. 무대에 오른 이찬혁·이수현은 빼어난 가창력과 완성도 높은 음악적 호흡으로 공연장을 수놓았다.

밴드, 브라스, 스트링 등 국내 정상급 세션의 라이브 연주는 AKMU의 노래를 더욱 생동감 있게 구현했다. 세션들의 모습도 카메라에 담기며 공연장에서 자세히 볼 수 없었던 곳곳을 전했다.

관객들의 뜨거운 열기와 성원까지 고스란히 확인할 수 있어서 보는 이가 마치 실제 공연장에 있는 듯한 현장감에 젖게 했다.

앞서 AKMU의 'FREEDOM' 무대 실황이 좋은 반응을 얻은데 힘입어 추가 공개된 이번 영상은 직접 공연장을 찾지 못했던 팬들의 아쉬움을 달랜다.

또한 AKMU의 에너지 넘치는 공연 모습은 최근 사회적으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분들에게 작은 위로가 됐다.

AKMU는 지난해 9월 정규 3집 '항해'를 발표하고 큰 사랑을 받았다. 타이틀곡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는 AKMU의 더욱 성숙해진 음악 세계를 보여주면서 그해 하반기 음원차트 1위를 휩쓸었다.

한편, 이찬혁의 전역 이후 2년여 만에 활동에 나선 AKMU는 새 앨범과 콘서트를 통해 팬들과 만났다. 이틀 동안 열린 서울 콘서트는 전석 매진됐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