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따릉이 거치대', 국제 디자인 공모전 수상

서울시설공단은 공공자전거 따릉이 거치대가 '2020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에서 '그랜드 프라이즈'를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그랜드 프라이즈는 전체 응모작의 1%가 받는 상이다.

올해는 세계 38개국 기관·단체가 2천340개 작품으로 응모했다.

따릉이 거치대는 공단과 선문대가 협업해 제작했다.

지름 450.5㎜의 원 모양 디자인이다.

서울시설공단 조성일 이사장은 "이번 수상은 특히 많은 시민이 이용하는 따릉이 거치대의 안전성과 편리성을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가치 있는 성과"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