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문화재단은 무관중 탱고 공연인 '올 댓 탱고'를 온라인 등으로 중계한다고 26일 밝혔다.

세계 최고 권위 아르헨티나 메트로폴리탄 탱고 대회 파이널리스트인 '펠린&미겔'과 국내와 세계무대를 넘나들며 활약 중인 국내 탱고 듀오 '오딜&호세루이스'의 공연을 공짜로 본다.

국내 유일의 탱고 전문 오케스트라 '띠에라'가 연주를 담당한다.

이 콘텐츠는 오는 31일 오전 11시 마포문화재단 페이스북, 마포TV 유튜브 등지에서 본다.

이와 함께 마포문화재단은 집에서 즐기는 다양한 문화정보를 제공한다.

재단 홈페이지에 올라오는 '띵동! 문화배달 왔어요' 코너는 볼 만한 공연, 전시 등에 대한 정보를 담은 서비스다.

주목할 만한 공연 등에 대한 정보를 일목요연하게 본다.

아울러 클래식, 무용 등 다양한 장르의 인터뷰, 칼럼 등이 담긴 뉴스레터 '당신의 좋은 읽을거리 맥진'도 제공한다.

집에서 즐기는 '랜선 라이프'…마포문화재단 온라인 공연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