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김건모가 서울강남 경찰서에서 진행된 피의자 조사를 마치고 경찰서를 나서고 있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성폭행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김건모가 서울강남 경찰서에서 진행된 피의자 조사를 마치고 경찰서를 나서고 있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경찰이 '성폭행 혐의'를 받는 가수 김건모 씨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겼다.

25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김씨에 대한 성폭행 혐의 사건을 이날 기소의견으로 서울중앙지검에 송치했다. 경찰은 김씨가 성폭행을 저지른 혐의가 있다고 보고 검찰에 기소해야 한다는 의견을 낸 것이다.

지난해 12월 A씨는 2016년 8월 서울 강남구의 모 주점에서 김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며 김씨를 고소했다. 김씨도 A씨를 무고 혐의 등으로 맞고소했다.

이와 관련해 김씨는 지난달 15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출석해 약 12시간 동안 조사를 받은 바 있다. 당시 김씨는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 하루빨리 진실이 밝혀졌으면 좋겠다"고 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