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남 '건조한 날씨'…화재 주의

일요일인 22일 경남과 울산은 대체로 맑고 건조한 날씨를 보이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창원 등 경남 18개 시·군 전역에는 건조주의보가 발효됐다.

울산은 전날(21일)부터 건조 경보가 발효돼 산행 등 야외 활동 시 화재 예방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

실효습도(목재 등의 건조도를 나타내는 지수)가 이틀 이상 25% 이하가 예상되면 건조경보, 35% 이하가 예상되면 건조주의보가 발효된다.

오전 기온은 울산 14도, 경남 12∼15도 분포를 보이겠다.

낮 최고기온은 울산 16도, 경남 19∼23도로 전날보다 2∼7도 낮겠다.

남해동부전해상에서 짙은 안개가 껴 항해나 조업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이날 울산과 경남지역 미세먼지 농도를 '보통'으로 예보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