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코미술관 신임 관장에 임근혜 씨

아르코미술관장으로 임근혜(49) 전 국립현대미술관 전시팀장이 뽑혔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는 산하 기관인 아르코미술관 신임 관장으로 임근혜 씨가 선발됐으며, 다음 달 1일부터 업무를 시작한다고 19일 밝혔다.

임 신임 관장은 홍익대 예술학과를 졸업하고 영국 런던대 골드스미스 칼리지에서 석사학위를 받았다.

레스터대학에서 박물관학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서울시립미술관 전시과장을 거쳐 지난해까지 국립현대미술관 전시팀장으로 일했다.

아르코미술관은 1974년 관훈동에서 미술회관이라는 이름으로 출발했으며, 1979년 대학로로 이전한 공공미술관이다.

관장 자리가 지난 2015년 이후 공석인 상태에서 직무대행 체제로 운영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